회원 로그인 창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우리 곁에 왔던 성자


우리 곁에 왔던 성자

김성호 외 | 서교출판사

출간일
2022-05-04
파일형태
ePub
용량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김수환 추기경 탄생 100주년 기념 언론?출판?방송인들이 만난 김수환 추기경의 성자 같은 삶, 일화 100년 전 우리 곁에 왔다가 13년 전 떠난 김수환 추기경이 우리에게 주는 감동과 교훈을 되새겨 보는 책 고 김수환(金壽煥, 1922~2009, 세례명 스테파노)은 한국의 첫 번째 추기경이자 동아시아 최초의 추기경으로 한국의 종교인 가운데 가장 존경받는 이들 가운데 한 분으로 꼽힌다. 김 추기경은 인간의 존엄성에 대한 확고한 신념을 바탕으로 공동선의 추구를 위한 교회의 역할을 강조했으며, 그 실천과정에서 불의와의 타협을 거부해야 한다고 역설해 민주화운동의 정신적 지주이자 인권 옹호자라는 명성을 얻었다. 또한 그는 민족의 화해와 침묵의 북한 교회를 위해서도 헌신했다. 김 추기경은 세상과 소통하는 도구로써 대중매체와 언론인의 역할을 강조했으며, 불교 등 종교 간 대화에도 앞장섰다. 이 책은 특히 대중매체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언론인들을 격려하고 사랑했던 김 추기경의 행적과 일화, 그리고 김 추기경을 통해 인생의 중요한 변화를 겪은 언론인들의 이야기를 엮은 책이다. 김 추기경 탄생 100주년을 맞아 언론인들 스스로 책 출판을 기획해 한 권의 책으로 펴냈다는데 큰 의미를 두고 있다.

저자소개

김성호 외 19명 지음 김수환 추기경을 만났거나 또는 김 추기경으로 인해 인생에서 깊은 변화를 겪은 언론, 출판, 방송인을 비롯해 김수환 추기경 곁에 있었던 사제와 수도자 등 20명이 필자로 참여했다. 대표 필자인 김성호(빈첸시오)는 KBS에서 아나운서와 PD로 일하면서 가톨릭방송인협회장 역임 후 가톨릭언론인협의회장 재임 시 언론인신앙학교를 창설했다. 그는 언론학 박사로서 서울대, 서강대, 가톨릭대, 서울과기대, 광운대 등에서 강의했다. 그 외 언론인으로 고계연 김지영 김한수 김후호정 남영진 류철희 정민 최홍운, 방송인으로 김승월 현인아 이 힘, 출판인으로 김정동 김재홍 송란희, 서울대교구 사제인 허영엽 신부와 김민수 신부, 수도자인 이해인 이재선 수녀가 필자로 참여했다.

목차

추천사 펴내는 글 사계절의 추기경님께 제1부 꿈속에서도 그리운 님 행복 속으로 불행 밖으로 :현인아 아무도 없는 공소의 감실 앞에서 :김후호정 5일간의 장례, 그 시간들은 기적이었다: 허영엽 신부 꿈속에서도 그리운 님 : 류철희 김수환 추기경이 남긴 3통의 유서 : 송란희 김수환, 겸손한 커뮤니케이터 : 김승월 제2부 우리 곁에 왔던 성자 김기자? 김사장?추기경 김수환이올시다: 주정아 정달영의 ‘추기경 쫓아다니기 30년’ :정민 언론과 언론인을 사랑하셨던 추기경 :김지영 말씀으로 세상 구하는 교회, 진실로써 세상 이끄는 언론 : 최홍운 좌측도 우측도 아닌 오로지 그리스도측인 분 : 김성호 참으로 유머러스하고 소탈한 추기경 : 김민수 신부 우리 곁에 왔던 성자 : 김정동 제3부 머리에서 가슴으로의 여행 어머니 무르팍 교육이 신앙의 못자리 :고계연 고1때 만난 인중이 긴 추기경 :남영진 만나지 못한 만남 : 김재홍 “NG~! 추기경님, 다시 한번만 더요” : 이재선 수녀 평화방송 막내기자와 혜화동 할아버지 :이힘 참으로 좋은 마무리[善終] :김한수 김수환 추기경 연보 필진 프로필(게재순)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