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우리가 기억하니까 괜찮아


우리가 기억하니까 괜찮아

정성희 | 니니북스

출간일
2020-04-14
파일형태
ePub
용량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남편 출장을 따라 이제 막 18개월에 접어든 아이와 함께 네덜란드 여행을 할 기회가 생겼습니다. 그것도 보름씩이나요. 챙겨야 할 아이 짐도 많고 아직 잘 걷지도 못하는 아이와 둘이 잘 지낼 수 있을까 걱정도 좀 되긴 했습니다만, 여행에 큰 걸림돌이 되지는 않았습니다. 왜냐하면, 여행, 여행이니까요! "Bittersweet : 달콤 쌉싸름한, 그 보름간의 기록" 여행이라고 육아가 갑자기 쉬워지지는 않았습니다. 한창 호기심에 이끌려 행동하는 월령의 아이를 졸졸 따라다니며, 끊임없이 지나는 자전거에 치이지 않게, 곳곳에 있는 운하에 빠지지 않게 신경 쓰고 보살펴야 했습니다. 거기다 이제 갓 '마의 18개월'에 접어든 아이는 여행에서 아주 심하게 떼를 쓰고 울어댔습니다. 레스토랑이나 카페에서 떠나가라 울어 젖힐 때는 정말 난감하더군요. 그래도 괜찮았습니다. 여행이 주는 특유의 설렘과 여유가 마음을 한결 부드럽게 해주었습니다. 실로 오랜만에 느껴보는 여행의 설렘에 가슴이 두근거리기도 하고, 아이 손을 잡고 걸으며 더 없는 행복을 맛보기도 했습니다. 힘들지만 행복한, 고되지만 즐거운, 달콤 쌉싸름한 시간이었습니다. 네덜란드 작은 마을에 머물며 18개월짜리 아이와 소소하게 지낸 보름 동안의 기록을 엮었습니다. 아이와 함께하는 여행의 즐거움과 현실 여행 육아가 어떤지 엿볼 수 있습니다.

저자소개

과거 평범한 직장인에서 현재 평범한 주부로 육아 경력을 쌓고 있습니다. 이 책으로 평범한 작가도 되었습니다. 그리고 또 다른 평범한 경력을 쌓기 위해 끊임없이 무언가를 구상하고 있습니다.

목차

프롤로그 … 11 델프트 … 17 조심조심 … 29 오전 산책은 옳다 … 47 18개월의 성장통, 그리고 엄마의 고난기간 … 63 미스트 … 77 여행은 관대하다 … 87 아프지 마 … 95 델프트 속으로 … 113 이렇게 또 만나 … 133 친절한 그들과 불편한 그것 … 143 끝자락 … 157 마지막까지 … 167 에필로그 … 181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