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문밖의 동물들


문밖의 동물들

<박종무> 저 | 샘터

출간일
2021-11-02
파일형태
ePub
용량
29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사람도 먹고살기 힘든데, 동물까지 신경 써야 하나요?

소고기, 돼지고기는 먹는데 왜 개고기는 먹으면 안 되나요?

인간의 안전을 위해서 동물실험은 어쩔 수 없는 거 아닌가요?



인간 vs 동물 오래된 이분법의 프레임 너머

수의사 전하는 단단하고 따뜻한 응답




각종 온라인 매체에는 동물 사진과 영상이 ‘힐링’ 콘텐츠로 소비되고, (‘나만 없어’ 괴로운) 고양이를 키우는 삶이 특정 라이프스타일을 대변할 정도로 동물은 우리 삶과 밀착돼 있다. 하지만 2020년 길거리에 버려진 반려동물이 13만 마리를 넘어섰고, 이 가운데 절반가량은 자연사하거나 안락사됐다. 유기동물의 수치는 5년과 비교해 58.9%가 늘어났다. 오늘날 동물은 그 어느 때보다 ‘사랑’받고, 버려지고, 착취된다. 돈벌이의 수단으로 전락해 공장식으로 사육되는 가축, 수컷이라는 이유만으로 부화하자마자 다른 가축의 사료로 쓰이는 산란계 농장의 수평아리, 팝콘 튀기듯 폭발적으로 체중이 증가해 태어난 지 32일이 되면 도축되는 병아리(‘팝콘 치킨’), 좁은 스톨에 갇혀 평생 임신과 출산을 반복하는 돼지, 인간의 안전을 위해 생명을 담보하는 실험동물들, 이미 하나의 산업이 되어버린 동물실험시스템……. 인간의 생존과 안전을 위해 동물의 고통은 어디까지 용인되어야 하는가? 동물권행동 카라의 이사를 역임하고, 생명윤리 박사이자, 지난 30년 가까이 동물의 고통을 지켜봐 온 수의사 박종무. 그는 이제 우리 사회가 동물의 고통에 우리가 응답하지 않으면 안 되는 수준에 이르렀음을 단단한 목소리로 이야기한다.



우리는 동물의 권리를 어디까지 인정해야 할까? 동물의 희생으로 우리는 얼마나 확고한 안전을 보장받을 수 있을까? 과연 동물의 권리는 인간의 안전과 대치되는 것일까? 이 책에서 저자는 인간과 동물이라는 이분법적인 프레임의 논리적 모순을 차분히 돌파해나가고자 한다. ‘동물에 대한 처우가 그 사회의 복지 수준의 바로미터’가 되는 것처럼, 동물 문제는 단순히 동물의 문제만은 아니다. 우리는 모두 연결되어 있다. 박종무 수의사는 단지 동물권을 주장하는 것을 넘어 우리와 ‘타자’를 나누고 구별 짓는 우리의 인식적 습관부터 근본적으로 고쳐나가야 한다고 말한다. 자연의 질서는 ‘먹이사슬’, ‘약육강식’이 아니라 ‘연결성’, ‘상호 보완성’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런데 인간은 유기적인 관계를 무시하고, 인간이 독보적으로 우월한 존재라고 생각하며 다른 생명을 폭력적으로 대하거나 그들의 터전을 빼앗는다. 그것이 우리를 발밑을 파헤치는 일인 줄도 모르고 말이다. 인간에 의해 생존할 공간을 빼앗기고 죽음으로 내몰리고 있는 동물들의 이야기를 통해, 인간의 욕망이 불러온 여러 문제점을 되돌아보고 지구에서 함께 살아가는 다른 존재들에 대한 따뜻한 시선을 되찾을 때이다. 우린 아직, 늦지 않았다.



저자소개

수의사, 생명윤리학 박사, (사)동물권행동 카라 이사 역임. 경희대학교 후마니타스 외래 교수. 대학교를 졸업하고 작은 동물병원을 운영하며 30년 가까이 아픈 동물들을 치료하고 있다. 인간과 동물이 더불어 살아가는 세상을 희망하며, 동물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과 태도를 바꾸어 가기 위해 여러 방법을 실천하는 중이다. 저서로는 『모든 생명은 서로 돕는다』, 『살아있는 것들의 눈빛은 아름답다』, 『우리는 동물을 어떻게 대해야 하는가』 외 다수.

목차

여는 글
함께 살아가기에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 7
어떤 수의사 이야기 12

1장 우리 주변의 동물과 공존하기

내 삶에 반려동물을 들인다는 것 20
반려인 천만 가구 시대, 유기동물이 증가하는 이유 25
버려진 동물을 돌보는 사람들 32
반려동물의 죽음 마주하기 44
인간의 먹는 행위는 어디까지 자유일까요? 51
생명을 타자화하는 동물원 60
체험형 동물원이 우리에게 남긴 숙제 69
이렇게 많은 동물실험이 필요할까요? 76
동물보다 사람이 먼저 아닌가요? 86

2장 가축과 야생동물의 삶

두 마리 치킨의 유래 92
돼지는 더러운 동물이라는 오해 98
소고기 마블링에 감춰진 비밀 104
가축의 삶을 변화시킨 옥수수 이야기 110
가축전염병과 예방적 살처분 119
아마존의 불꽃과 세계적 축산업 126
사육곰과 반달가슴곰 132

3장
온전한 지구 공동체를 위하여


세균은 우리 몸에 나쁜 병원균일까요 140
바이러스는 괴물일까요? 146
식물이 동물보다 열등하다는 편견 153
진화하는 생물, 멸종하는 생물 160
약육강식이라는 이데올로기에 숨은 폭력 170
동물복지론과 동물권리론을 넘어서 174
아랄해의 비극과 생태계의 비극 182

닫는 글
우리에게 주어진 것 중 당연한 것은 없습니다 188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