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미안해요, 고마워요, 행복했어요 라고


미안해요, 고마워요, 행복했어요 라고

<방성은> 저 | 1인1책

출간일
2021-09-10
파일형태
ePub
용량
31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사랑 때문에 아팠던 사람, 아직도 아픈 사람을 위한 소설
갑자기 찾아온 기막힌 이별과 아픔을 통과한 치유와 성숙!

글을 쓰면서 아직도 아프다고 징징대는 작가는 여전히 사랑에 빠져보고 싶다고,
사랑이 없는 삶은 상상도 할 수 없다고 열변한다.

*****

아미는 마치 내 그림자처럼, 나의 발뒤꿈치로부터 길게 햇살의 반대 방향으로 존재했다.
짧아지기도 하고 길어지기도 하면서 내 발끝을 절대 놓치지 않는 내 그림자였다.

우리는 타인이었던 누군가를 사랑하고,
그 사랑을 노래하고, 그림으로 그리고, 글을 쓴다.
예전에는 그들이 그 사랑을 못 잊어서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글을 쓰다 보니 생각이 많이 바뀌었다.
잊지 못해서 쓰는 것이 아니라 잊기 위해서 쓴다고.
더 많이 아픈 사람, 더 많이 사랑한 사람, 또는 남겨진 사람이 쓴다고.

---'작가의 말' 중에서

*****

목차

1장
아 부서지는 아침 햇살
이별은 셀프서비스더라
머리카락도 가져오고 싶은

2장
제일 좋은 옷으로 골라 입고 왔어요
다시 사랑에 빠져보고 싶어요

3장
기도
나는 그저 듣기만 했다
제 얘기 좀 들어 줄래요?
춥고 외로운 영혼에게 음악은

4장
나의 어리고 에로틱한 여인, 아미
권태로부터 결핍에게로
하늘에서 뚝 떨어진 여인, 지현
나는 넘치는 사랑을 받았다

5장
내게 음악으로 숫자로 기억되고, 습관으로 남은 당신
얄밉기도 한 당신
‘미안해요, 고마워요, 행복했어요’라고

6장
당신에게
초라한 변명

작가의 말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