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정보
관상학책 相書 태청신감 3권

관상학책 相書 태청신감 3권

저자
왕박
출판사
유페이퍼
출판일
2015-05-01
등록일
2015-08-12
파일포맷
EPUB
파일크기
0
공급사
북큐브
지원기기
PC 프로그램 수동설치 뷰어프로그램 설치 안내
현황
  • 보유 1
  • 대출 0
  • 예약 0

책소개

태청신감
《太?神鑒》六卷, 舊本題“後周王樸撰”, 乃專論相法之書也。
태청신감육권 고본제후주왕박찬 내전론상법지서야
태청신감 6권은 본 제목은 후주나라 왕박이 편찬했다고 하니 상법을 온전히 논의한 책이다.
考樸事周世宗爲樞密使, 世宗用兵, 所向克捷, 樸之籌?爲多。
고박사주세종위추밀사 세종용병 소향극첩 박지주획위다
籌?:계책(計策)을 세우는 것. 籌策
周世宗:郭榮, 柴榮:921 ~ 959
왕박은 주나라 세종때 추밀사로 세종이 병사를 씀에 가는 곳마다 승리함에 왕박의 꾀의 계획이 많았다.
예시문心術論 심술론

形不勝貌, 心不昧術, 久昧者, 不明也。
형불승모 심불매술 구매자 불명야
형체는 용모를 이기지 못하고 마음은 기술에 어둡지 않으니 오래 어두우면 밝지 않아서이다.
爲物所役, 故屈於用心, 爲事所奪, 故謬於擇術。
위물소역 고굴어용심 위사소탈 고류어택술
사물에 부려지므로 마음씀에 굽히고 일에 빼앗기므로 선택하는 기술에 오류가 있다.
卒至凶咎、悔吝之及也, 然後怨天尤人, 比比皆是, 每一念想, 未嘗不爲太息。
졸지흉구 회린지급야 연후원천우인 비비개시 매일념상 미상불위태식
凶咎 [xi?ngji?] ① 화 ② 재난 ③ 재앙
比比 [b?b?] ① 반복하여 ② 자주 ③ 곳곳에
怨天尤人 : 하늘을 원망하고 사람을 나무람. 이 말은 《논어(論語)》 헌문(憲問)에“공자가 말하기를 ‘하늘을 원망하지 않고 사람을 나무라지 않는다[子曰 不怨天 不尤人]’ 하였다.”
흉한 재난, 후회와 인색에 이른 연후에 하늘을 원망하고 사람을 탓하니 곳곳에 모두 그러하니 매일 생각하길 아직 일찍이 큰 한숨쉬지 않음이 없다.

QUICKSERVICE

TOP